2021-10-19 18:05 (화)
사이버 위협으로 인한 제조업체 스마트팩토리 시스템 중단 문제 증가
상태바
사이버 위협으로 인한 제조업체 스마트팩토리 시스템 중단 문제 증가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4.08 16: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렌드마이크로, ‘IT-OT 산업 사이버 보안 보고서’ 발표

트렌드마이크로(지사장 김진광)가 ‘산업 사이버 보안 보고서: 인력, 공정 및 기술에 대한 IT와 OT 부서의 협업’을 발표했다.

트렌드마이크로가 글로벌 시장조사기관인 밴슨 본(Vanson Bourne)에 의뢰해 500명의 미국, 독일, 일본 IT 및 OT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설문조사에 내용에 따르면 61%의 제조업체가 사이버 위협에 노출됐다고 나타났다. 나아가, 응답자의 75%가 이와 같은 위협이 시스템 중단으로 이어졌으며, 43%는 시스템 중단이 4일 이상 지속됐다고 응답했다.

아키히코 오미카와(Akihiko Omikawa) 트렌드마이크로 IoT 보안 부문 부사장은 “현재 여러 글로벌 제조 기업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추진하는 가운데, 스마트 팩토리 강화에 주력하고 있다. 기업의 IT 및 OT 부문 보안 인식 차이는 인력, 제작 과정 및 기술 간의 불균형을 초래하여 위협의 표적이 된다”라며 “트렌드마이크로는 IT 및 OT 인텔리전스를 통합하여 광범위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또한, 스마트 팩토리를 운영하는 기업에 가시성 및 지속적인 관리를 지원한다”라고 말했다.

이번 보고서에 따르면 응답자의 78%가 가장 심각한 보안 과제는 기술이라고 답했으며, 인력 및 공정도 각각 68%와 67%를 기록했다. 한편, 응답자의 절반 미만이 사이버 보안 강화를 위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서, 기업의 보안 조치 중 자산 시각화 및 세분화가 각각 40%와 39%로 도입 가능성이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많은 기업이 기술적인 측면에서 이에 대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대체적으로 IT 및 OT 부서 간의 협업 수준이 높은 기업이 보안 조치를 취할 가능성이 더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협업 수준이 높은 기업의 경우 방화벽, IPS 및 네트워크 세분화 도입률은 각 66%, 62% 및 54%로 나타났으며, 이에 대비하여 협업 수준이 낮은 기업은 각 47%, 46% 및 37%로 큰 차이를 보였다.

IT 및 OT 부서의 협업은 표준 및 미국 국립표준기술연구소(NIST)의 사이버 보안 프레임워크와 같은 가이드라인을 통해 강화되며, 공장 보안 책임자(CSO) 선임이 일반적인 방법으로 나타났다.

이와 같은 스마트 팩토리 사이버 보안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트렌드마이크로가 기업들에게 권고하는 세 가지 보안 및 운영 방식은 다음과 같다.

◇ 네트워크 및 DMZ와 같은 데이터 교류 지점에서 USB, 노트북, IoT 게이트웨이 등 외부 위협 감소를 위한 예방

◇ C&C 서버 및 여러 로그인 장애와 같은 비정상적인 네트워크 동작을 조기에 감지하여 기업에 미치는 영향 최소화

◇ 예방 및 감지 단계에서 탐지되지 않은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지속성, 이에 대한 트렌드마이크로 TXOne 네트웍스 솔루션은 OT에 최적화된 솔루션으로 ICS환경의 가용성을 보장한다.

한편 이번 트렌드마이크로 산업 사이버 보안 보고서 전문은 트렌드마이크로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상반기 최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 G-PRIVACY 2021 온라인 개최

-2021년 4월 28일~29일 온라인

-2일 참가시 14시간 보안교육 이수

-공공•금융•기업 보안실무자 1,000명 이상 참석

-최신 국내•외 보안솔루션 사이버 전시 참관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