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8 13:15 (화)
키스톤시큐리티, 신한은행 일본 금융사에 암호화 솔루션 수출
상태바
키스톤시큐리티, 신한은행 일본 금융사에 암호화 솔루션 수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4.01 17: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스톤시큐리티(대표이사 류제건)는 신한은행 일본 현지법인 SBJ은행의 자회사 SBJ DNX가 도쿄 키라보시 파이낸셜 그룹이 설립 준비 중인 디지털 전문은행에 데이터 암호화 적용을 위한 솔루션 공급 계약을 지난 2월 9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SBJ DNX는 IT 개발 경쟁력을 강화하고, 일본의 디지털-ICT 관련 신사업에 진출하기 위해 지난 4월 설립된 SBJ은행의 자회사이다.

이번 시스템 제공 계약을 통해 도쿄 키라보시 파이낸셜 그룹의 디지털전문은행은 SBJ DNX의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서비스와 API를 기반으로 외부 플랫폼과 연계하는 BaaS형 비즈니스 모델을 추진해 갈 계획이다.

또 신한은행과 SBJ은행의 사례를 제공하는 컨설팅을 통해 키라보시 파이낸셜 그룹 전체의 DT 전략 수립을 지원하는 등 디지털-ICT 분야에서 협업을 강화해 갈 예정이다.

이와 함께 SBJ은행이 일본에서 10년 간 가동 실적을 보유한 코어 뱅킹 시스템을 중심으로, 모바일 뱅킹 어플리케이션과 OPEN API 플랫폼 등의 시스템도 제공한다. 향후 새로 설립되는 디지털 전문은행에 뱅킹 시스템도 클라우드 서비스로 제공한다.

도쿄키라보시 파이낸셜 그룹은 지난 2019년 7월 SBJ은행과 포괄적 업무 제휴를 체결해 일본 및 글로벌 시장에서 다양한 협업을 추진 중이며, 특히 암호화 분야에서 키스톤시큐리티의 경쟁력을 활용한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협의를 지속해 오고 있다. 암호화뿐 아니라 키 관리 솔루션(KMS)도 함께 공급해 키의 생성에서 폐기까지 암복호화 전 과정을 안전하게 관리한다.

키스톤시큐리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이 SBJ DNX를 중심으로 신한은행 ICT 및 디지털 그룹, 신한 DS의 협업을 통한 글로벌 One Shinhan 모델로 추진되어 신한금융그룹 전체의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