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1 19:30 (화)
윤종인 위원장, 개인안심번호 만든 시빅해커들과 간담회 가져
상태바
윤종인 위원장, 개인안심번호 만든 시빅해커들과 간담회 가져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2.28 16: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익 위해 아이디어와 기술력 기부한 시빅해커 격려 및 의견청취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윤종인 위원장(가운데)은 2월 26일 개인안심번호 개발에 기여한 코드포코리아 시빅해커 5명을 초청해 간담회를 가졌다. (출처=개인정보보호위원회)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윤종인 위원장(가운데. 파란색 마스크)은 2월 26일 개인안심번호 개발에 기여한 코드포코리아 시빅해커 5명을 초청해 간담회를 가졌다. (출처=개인정보보호위원회)

개인정보보호위원회(위원장 윤종인, 이하 개인정보위)는 26일, 개인안심번호 개발에 기여한 코드포코리아 시빅해커 5명을 초청해 제8회 개인정보 톡톡릴레이 간담회를 개최했다.

‘시빅해킹’이란 정보통신기술 개발자 등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모여 사회·공공문제를 정보통신기술과 데이터를 활용해 창의적이고 신속하게 해결하려는 활동을 말한다.

이날 간담회에서 윤종인 위원장은 개인안심번호 개발을 위해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기부한 참석자들을 격려하고, 국민들이 스스로 개인정보를 손쉽게 보호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툴 활용과 관련해 시민 전문가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한편, 개인안심번호는 수기명부에 휴대전화번호 대신 기재할 수 있는 문자열(숫자 4자리와 한글 2자리로 구성)로 QR체크인 화면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지난 2월 19일부터 발급이 시작되었다.

개인안심번호를 활용하면 휴대전화번호 유출 및 오·남용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으며, 한번 발급받으면 코로나19 종식 때까지 사용할 수 있다.

윤종인 위원장은 “정부와 시민사회 협업을 통해 휴대전화번호 유출 및 오남용이라는 사회적 문제를 해결할 수 있었다”라며 “개인안심번호 발급을 계기로 공무원과 시민이 머리를 맞댈 수 있는 정책 소통 기회를 확대하여 더 좋은 정책을 더 많이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2021 대한민국 사이버위협·침해사고대응 인텔리전스 컨퍼런스 개최

K-CTI 2021, 국내 최고 권위의 정보보안 인텔리전스 정보 공유의 장

-날짜: 2021년 3월 9일(화) / 온라인 개최

-참석대상: 공공·기업 보안실무자 및 보안 분야 관계자

-교육이수: 보안교육 7시간 이수 가능(CISO/CPO/CISSP 등도 가능)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