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2 03:25 (화)
지난해 에너지 기술개발 성과, 전기차 충전서비스 보안 인증체계 구축 등…올해는?
상태바
지난해 에너지 기술개발 성과, 전기차 충전서비스 보안 인증체계 구축 등…올해는?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1.19 15: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2021년 에너지 기술혁신에 1조 1천326억원 투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 이하 ‘산업부’)는 1월 19일에 ‘21년 상반기 에너지 기술개발 신규과제 119개를 공고했다.

대상은 에너지 공급/수요기술, 기반 조성 등 총 24개 사업이며 규모는 119개 과제, 1천954억원 (안전관리형 과제 58건 포함), 그리고 에너지인력양성사업, 기반 조성 등 일부사업은 별도공고 예정이다.

‘21년 에너지 기술개발 사업은 그린뉴딜·탄소중립 실현을 기술적으로 뒷받침하고, 기술개발과 수요·시장과의 연계를 강화하는 한편, R&D 과제의 안전관리를 더욱 강화하는데 중점을 두었다.

◈2020년 에너지 기술개발의 성과와 평가

지난해 산업부는 신재생에너지 경쟁력 강화, 융복합 기술을 통한 에너지 소비 효율화, 계통 신뢰도 강화, 인력양성 등 기반 구축 등을 위한 에너지 기술개발에 9,506억원(추경 포함)을 투자했다.

그간의 기술개발을 통해 2020년에는 수상태양광 상용화, 수소충전소 핵심부품 국산화, 초급속 전기차 충전시스템 개발 등의 성과를 거두었다.

지난해 에너지 기술개발 주요 과제는 △부유식 해상풍력 시스템 및 디지털 해상풍력 정보도 개발 △효율 26%급 차세대 탠덤 태양전지 개발 등 △스마트시티 에너지 데이터 수집, 처리 기술 개발 △제로에너지건축물 핵심요소기술 개발 등 △계통연계 PCS 신뢰도 향상 핵심기술 개발 및 실환경 실증 △전기차 PnC 기반 충전서비스 보안 인증체계 구축 등 △에너지-AI 융합대학원, FLEX 에너지융합대학원 △에너지안전 인력양성 등이었다.

기술 융복합을 통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육성과 에너지신산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에너지혁신기업 지원 전략’을 마련하였으며, 보다 면밀한 안전관리가 필요한 과제를 ‘안전관리형 과제’로 지정하고, 에너지안전 PD를 신설하는 등 안전한 R&D를 위한 체계도 구축했다.

다만, 그린뉴딜, 탄소중립 등 새로운 에너지정책 어젠다가 등장함에 따라 이를 기술적으로 뒷받침할 필요성이 증대했으며, 기술개발과 수요·시장과의 연계를 강화하는 등 R&D 성과가 수요기업의 구매로 이어질 수 있도록 개선할 필요가 있다.

또한, 대형 실증과제 증가 추세에 대응하고, 화재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과제 안전관리를 더욱 강화할 필요가 있다.

◈2021년 에너지 기술개발 추진 방향

산업부는 ‘21년 에너지 기술개발에 전년대비 19.1%가 증가한 1조 1,326억원을 투입, 이중 2천142억원을 상반기 신규과제에 투자할 계획이다.

2021년 에너지 기술개발의 추진 방향은 다음과 같다.

▲그린뉴딜과 탄소중립 실현을 기술적으로 뒷받침하기 위하여 신재생에너지, 수소 등 관련 핵심기술에 집중 투자한다.

이를 위해 신재생에너지, 수요관리, 온실가스 감축 등 그린뉴딜·탄소중립 관련 56개 신규과제(1,259억원)를 상반기 중 추진하고,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해 수소·연료전지에 대한 투자도 대폭 확대한다.

또한, 에너지 공급구조의 저탄소화, 에너지 소비구조의 효율화를 추진하기 위한 신규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기획할 계획이다.

▲R&D 성과가 수요기업의 구매와 新시장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기술개발과 수요·시장과의 연계를 확대한다.

이를 위해, 공기업의 협력·투자를 통해 新시장을 창출하기 위한 ‘공공에너지 선도투자’ 사업(‘21년 48억원)을 신설하고, 공기업 참여가 필요한 과제(17건)를 발굴하여 RFP에 공기업 참여를 의무화했다.

또한, R&D 성과가 공기업의 구매로 이어질 수 있도록 수요연계 R&D 활성화를 위한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고, R&D 이후 실증, 시범사업 등 후속사업과의 연계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에너지 안전을 위한 기술개발 투자를 확대하고, R&D 全 과정에서의 안전관리를 더욱 강화한다.

이를 위해, 수소충전소·ESS 등의 안전성 제고를 위한 과제를 신규 추진하는 등 에너지안전 분야 투자를 확대하고, 전문가의 사전검토, 에너지안전 PD의 안전관리 사항 검증 등 안전성 검토를 위한 절차를 추가, 과제 안전관리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지역의 에너지산업 생태계 활성화를 적극 지원하고, 지속적인 기술혁신을 위한 기반을 확충한다.

이를 위해, ‘에너지특화기업’ 지정, 실효적 지원을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 다양한 지원사업과의 연계 등을 통해 에너지산업 융복합단지 활성화를 도모하고, 사업화 R&D 지원, 민간투자 유치 활성화, 에너지기업 실태조사 및 에너지산업 분류체계 개선 등을 통해 에너지혁신기업에 대한 지원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외에도 ‘에너지융복합대학원’ 등을 통해 그린뉴딜·탄소중립 실현을 뒷받침할 전문인력을 적극 양성하고, 신기술 확보,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전략적 국제협력도 강화한다.

이번 공고와 관련한 상세한 사항은 산업부 홈페이지와 에너지기술평가원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며, 3~4월 중 사업계획서를 접수한 후 선정평가를 통해 사업수행자를 확정하고, 5월까지 협약을 통해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공고내용, 과제 신청방법, 향후 일정 등에 대한 안내를 위해 2월5일 온라인(유튜브)으로 사업 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