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 16:25 (월)
한국전자인증,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본인확인기관으로 지정
상태바
한국전자인증,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본인확인기관으로 지정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12.09 19: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자인증서 브랜드화 및 차별화된 인증사업 본격 확대

글로벌인증기관 한국전자인증(대표 신홍식)은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본인확인기관으로 지정됐다고 9일 밝혔다.

10일 전자서명법 개정으로 공인인증제도가 폐지되면서, 한국전자인증은 본인확인서비스 관련 시스템에 대한 접근통제, 권한관리 등 운영기준을 모두 충족하며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전자서명 서비스의 필수 조건인 본인확인기관으로 지정받았다.

전자서명법 개정에 따라 전자서명인증사업자는 실지명의를 확인할 수 있어야 하는데, 한국전자인증은 본인확인기관 지정을 통해 실지명의를 확인하기 위한 주민등록번호를 수집하 고, 주민등록번호와 연계한 본인확인 식별정보(CI, DI)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한국전자인증은 이번 본인확인기관 지정에 따라 본인확인기관 자격과 전자서명인증업무 운영기준 준수사실의 인정을 받은 전자서명인증사업자라는 2가지 자격을 모두 보유함으로써 인증사업자 중 최고 수준의 인증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글로벌 간편인증(FIDO)은 누적 9.3억 트랜잭션, 월간 3천만 건 이상의 트래픽으로 안전성과 편리성을 인정받고 있으며, 클라우드 기반 간편인증서비스인 클라우드사인, 모바일 금융 플랫폼 유니콘 기업인 비바리퍼블리카와 인증사업을 체결, 현재 토스인증서 발급이 2300만 건에 달하면서 전자서명 서비스의 고객 편의성과 안전성에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한국전자인증은 전자인증서를 고유 브랜드화하여 차별화에 중점을 두고 전자인증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클라우드 기반의 비대면 전자인증서를 발급하고 유효기간도 3년으로 확대하고, 신원확인 방법에 있어서도 과거부터 제공하던 사번, 이메일, DUNS Number 뿐 아니라 사용자 ID 등 다양한 신원확인 기반의 전자인증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인증 분야에서 앞선 기술력으로 시장을 선도하고 차별화해 나가고 있다.

한국전자인증 안군식 부사장은 “한국전자인증은 2000년 1월 글로벌 인증기관인 베리사인과 제휴하여 글로벌 인증센터를 구축하여 21년간의 글로벌 인증기술 노하우를 축적하고 있는 만큼, 본인확인기관 지정을 통해 더욱 강력한 전자서명과 보안기술 공급을 계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