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05:45 (토)
LG유플러스, 2015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IoT서비스 선보여
상태바
LG유플러스, 2015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IoT서비스 선보여
  • 길민권
  • 승인 2015.11.18 17: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5 대한민국 에너지 대전에 IoT 플러그, 에너지미터 등 10여 종의 IoT 서비스 전시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는 이달 17일부터 20일까지 일산 킨엑스에서 진행되는 ‘2015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에너지절감의 가치를 제공하는 홈 IoT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시회에 IoT 전시관을 마련하고, IoT 에너지미터, 플러그, 스위치, 열림감지센서, 온도조절기, 허브 등의 홈 IoT서비스를 소개한다.
 
IoT 플러그는 스마트폰으로 플러그에 꽂혀 있는 기기들의 대기전력을 차단할 수 있다. IoT 스위치는 깜박 잊고 켜놓은 전등을 음성으로 간단히 제어할 수 있으며, 에너지미터는 집안의 전기사용량을 초단위로 실시간으로 알려줘 누진세 진입구간을 예측하게 해주는 장점이 있다. 또 온도조절기는 외부에서 집안의 온도를 제어해 장기간 여행 등 부재 시 난방비를 절약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특히 IoT 전시관에서는 거실의 전등이 켜지면, 보일러가 켜지는 등 IoT로 편리해지는 생활의 모습을 체험할 수 있는 자동실행모드를 시연한다. 관람객은 IoT서비스가 제공하는 새로운 가치를 직접 확인해 볼 수 있다.
 
LG유플러스 홈IoT사업팀 김영만 팀장은 “사용방법에 따라 다르긴 하지만 일반적으로 국내 가정 평균 전력사용량 기준으로 연 5만원 이상의 절감이 가능하다”라며, “에너지미터, 스위치, 온도조절기 등과 연계 시 에너지 절감 비용은 더 커진다”고 말했다.
 
한편 2015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Energy Korea 2015)은 산업통산자원부에서 주최하고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주관하는 행사로 오는 20일까지 킨텍스에서 개최된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데일리시큐 장성협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