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4 02:40 (일)
한드림넷-한싹시스템, 산업용 네트워크 보안 시장 공략 위한 기술협력 체결
상태바
한드림넷-한싹시스템, 산업용 네트워크 보안 시장 공략 위한 기술협력 체결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12.01 18: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부 네트워크, CCTV망 및 영상정보 보안 관리 이슈 공동 대응
서현원 한드림넷 대표(오른쪽)와 이주도 한싹시스템 대표(왼쪽)가 보안 스위치-패스워드 관리 기술 사업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교환했다.(사진 제공- 한드림넷)
서현원 한드림넷 대표(오른쪽)와 이주도 한싹시스템 대표(왼쪽)가 보안 스위치-패스워드 관리 기술 사업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교환했다.(사진 제공- 한드림넷)

한드림넷(대표 서현원)과 한싹시스템(대표 이주도)은 산업용 보안 시장 공략을 위해 기술 제휴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는 한드림넷의 내부 네트워크 보안 기술과 한싹시스템의 차세대 패스워드관리 기술을 결합해 보안 스위치를 통해 CCTV, IP카메라 등 산업용 장비의 패스워드 관리 효율성 향상과 양사의 제품 경쟁력 확보에 나선다.

사람과 사물, 공간을 초연결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로 진입함에 따라 센서와 네트워크를 활용한 IT와 OT의 융합, 사물인터넷(IoT) 및 산업용 네트워크 디바이스 등이 크게 증가하면서 새로운 보안 위협 역시 이에 비례해 증가하고 있다. 또한, 다양한 관리 대상 기기의 증가와 안전하며 효율적인 운영을 위한패스워드 관리 중요성 증대되고, 산업용 환경에서 안정적인 네트워크 가동과 열악한 환경에서도 강력한 보안 유지가 요구됨에 따라 CCTV 등 산업용 장비에 대해 보안 스위치를 통한 패스워드 통합 관리 수요가 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드림넷은 자사 산업용 보안 스위치와 한싹시스템의 패스워드 관리 솔루션의 핵심 기술을 융합해 CCTV, IP카메라, NVR 등 다양한 네트워크 환경에서 다수의 디바이스에 대해 비밀번호 일괄 변경, 장애관리, DoS/DDoS/Spoofing/SCAN 등 네트워크 공격 및 Loop차단, 내부 단말의 접속 현황, 유해트래픽 발생 현황 등을 실시간 모니터링하여 향상된 운용 편의성 제공하며, 보안 위협으로부터 단말을 보호하고, CCTV 네트워크 보안과 IP카메라 비밀번호 관리 이슈를 해소하여 신규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한드림넷의 산업용 보안 스위치 ‘인더스트리얼 서브게이트(Industrial SubGate 2000 Series)’는 내부 네트워크 환경에서 발생하는 유해 트래픽을 실시간으로 탐지 및 차단하여 보안 위협을 최소화하고, 내부 확산을 방지하여 산업 자동화 제어 시스템, SCADA 네트워크 환경에 최적화된 보안 성능을 제공한다. 수도, 전력, 가스 등 사회 기반시설과 스마트팩토리 및 IoT 환경 등과 같은 산업용 네트워크 환경에서 발생하는 보안 위협을 스스로 탐지하고 차단하여 네트워크 서비스의 안정적인 운용을 가능하게 한다.

한싹시스템 패스워드 관리 솔루션 ‘패스가드(PassGuard)’는 서버, 네트워크, DBMS, 보안장비, CCTV 등 다양한 시스템의 관리자 계정을 통합 관리하는 제품이다. 웹 기반의 에이전트리스 방식으로 패스워드를 정책에 따라 주기적, 일괄적으로 자동 변경 관리하며 계정 사용 권한을 승인 결재 정책으로 적용하고, 사용자별로 패스워드 사용 기간을 설정하여 권한 부여 및 회수하는 기능을 제공한다. 지문인식, 2팩터(Factor), 단말 인증, 단방향 암호화, 사용자 행위에 대한 타임라인을 제공하여 높은 보안성을 보장한다.

이주도 한싹시스템 대표이사는 “산업 환경에서 관리해야 하는 시스템 장비가 증가하면서 패스워드 관리에 대한 중요성도 더욱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기술 제휴를 통해 산업용 네트워크 보안 시장 변화에 적극 대응하는 통합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여 신시장을 개척하겠다”라고 말했다.

서현원 한드림넷 대표는 “포스트 코로나(Post COVID-19) 시대를 맞이하여 비대면-원격 업무가 일상화되고 온라인 활동과 IoT 디바이스 수요 폭증으로 기존 시스템으로는 보안 사고를 예방하고 대응하는 데 한계가 있다”며 “양사의 기술 협업으로 이러한 네트워크 보안 패러다임이 변화에 적극 대응해 산업제어시스템과 OT환경에서 중요 설비에 대한 가시성과 최적의 보안 인프라를 제공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