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9 17:05 (토)
라온시큐어, ‘제7회 FIDO 세미나 인 재팬’ 참가
상태바
라온시큐어, ‘제7회 FIDO 세미나 인 재팬’ 참가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12.01 16: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사 FIDO 생체인증 및 DID 플랫폼 ‘옴니원’ 소개 및 발표 세션 진행

라온시큐어(대표 이순형)가 일본에서 열리는 생체인증 관련 온라인 세미나 ‘제7회 FIDO 세미나 인 재팬(FIDO Seminar in Japan)’에 참가해 자사의 생체인증 플랫폼과 DID 플랫폼을 소개한다고 1일 밝혔다.

‘제7회 FIDO 세미나 인 재팬‘은 국제 생체인증 표준 협회인 FIDO 얼라이언스가 주최하는 행사로, 12월 1일부터 4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패스워드가 필요 없는 세계로- 주요 플랫포머(platformer)에 의한 FIDO 대응과 그 전망 및 최신 사례’를 주제로 열리는 올해 세미나에는 글로벌 생체인증 기업들은 물론 일본 이동통신업체 KDDI, NTT도코모와 전자상거래업체 라쿠텐, 포털업체 야후재팬 등이 참가하며, 국내 기업으로는 라온시큐어가 참가한다.

라온시큐어는 행사 기간 중 세미나 홈페이지 내 기업 소개 페이지를 통해 FIDO 기반 생체인증 플랫폼 ‘터치엔 원패스’와 이를 통합 플랫폼으로 확장한 ‘원억세스EX’, 또 FIDO 생체인증과 블록체인 기반 분산ID 기술을 결합한 ‘옴니원’을 선보인다. 행사 참가자들은 기업 소개 페이지에서 제품 정보를 확인하고 관련 소개 자료들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영업 담당자와의 온라인 일대일 상담도 진행할 수 있다.

또한, 12월 4일에는 라온시큐어 김태진 최고기술책임자(CTO)가 ‘인증 패러다임의 변화와 분산ID’를 주제로 발표를 진행해 일본 내 잠재 고객들을 대상으로 국내외 보안 인증 업계의 최신 동향과 생체인증 및 DID 관련 실증 사례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라온시큐어는 ‘터치엔 원패스’를 클라우드 기반 구독형 서비스 형태로 제공한 생체인증 서비스가 출시 3개월만에 월간 순이용자수(MAU) 30만을 돌파하는 등 코로나19로 인한 글로벌 경제의 위축에도 불구하고 일본 시장에서 두드러지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번 ‘FIDO 세미나 인 재팬’ 참가를 통해 일본 비대면 시장에서 지금까지의 상승세를 이어나간다는 전략이다.

라온시큐어 이순형 대표는 “일본의 경우, 우리의 주민등록증에 해당하는 ‘마이넘버카드’의 e-ID 전환 추진을 기점으로 향후 생체인증뿐 아니라 DID 서비스에 대한 수요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라온시큐어는 다양한 행사 참가와 현지 파트너들과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최근 사용자 수가 폭발적으로 증가한 구독형 생체인증 서비스를 더욱 확대하고, DID 플랫폼 옴니원의 현지 영업 또한 강화해 일본 시장 내 점유율을 크게 늘려갈 것이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