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5 08:30 (토)
시큐센, 우체국 차세대 종합금융시스템 구축사업 수주
상태바
시큐센, 우체국 차세대 종합금융시스템 구축사업 수주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11.18 18: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티센그룹의 시큐센이 SK주식회사와 우체국 차세대 종합금융시스템 구축사업에 참여한다고 18일 밝혔다. 계약금액은 2019년 매출액 대비 19.28%에 해당되며, 계약기간은 2021년 12월 31일까지다.

우체국 차세대 종합금융시스템 구축 사업은 2000년 구축한 금융시스템을 신기술 기반으로 전면 재구축 하는 사업으로 2,000억원대의 대규모 공공사업이다.

이번 사업에는 신기술기반의 빅데이터 분석환경 구현, 클라우드 기반 인프라 구축 등 10대 전략과제와 20대 구축과제 수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고객은 창구나 모바일 구분없이 상담 받고 상품에 가입할 수 있으며, 그에 따른 직원 업무효율성 및 편의성의 극대화를 도모한다.

시큐센은 이번 사업에서 금융시스템의 핵심인 입출금 관리, 계좌관리, 상품정보관리 등 계정계 시스템(예금, 보험 등 금융거래를 처리하는 시스템)을 재구축하는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특히, 시큐센은 금융권 디지털 채널 및 차세대 시스템 구축 경험을 바탕으로 산업은행 차세대, KB국민은행 차세대 사업에 참여해 사업을 완수한 구축 경험이 강점으로 발휘됐다.

시큐센 박원규 대표이사는 “금융 차세대 시스템이 클라우드와 빅데이터 기반의 디지털 금융 시스템으로 변화하고 있다”라며 “SK 주식회사와 함께 금번 우체국 차세대 종합금융시스템의 성공적인 완수를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