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6 04:40 (화)
우리넷, ETRI와 공동으로 40기가급 시간확정형 네트워킹 기술 개발 완료
상태바
우리넷, ETRI와 공동으로 40기가급 시간확정형 네트워킹 기술 개발 완료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11.17 16: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넷은 ETRI와 공동으로 데이터 전송 용량 성능 40기가급(Gbps) 시간확정형 네트워킹(DetNet) 핵심 기술 개발을 완료하고 현장 검증에도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발을 통해 데이터 전송 속도를 1기가급에서 10기가급으로 늘렸을 뿐만 아니라 한 칩에서 처리할 수 있는 데이터 전송 용량도 기존 8기가급에서 40기가급까지 확장할 수 있게 됐다. 우리넷은 ETRI 등과 함께 시제품을 KOREN(초연결 지능형 연구개발망)에 연동하여 서울-대전 왕복 430km 구간 현장 검증도 성공했다.

40기가급 시간확정형 네트워킹 기술은 다양한 분야에 적용이 가능할 전망이다. 스마트 공장 원격제어를 비롯해 원격 드론제어, 원격 의료, 원격 가상 현실 등 미래 통신 분야에 활용될 수 있다. 최대 지연 시간이 보장될 뿐만 아니라 데이터 손실도 막을 수 있어 향후 5G 산업에 큰 영향을 끼칠 것으로 기대된다.

우리넷은 주요 정부 과제에 참여하는 등 광통신망 관련 사업 영역을 꾸준히 확대하고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16 Tbps급 패킷 광전달망(POTN) 시스템 기술개발 과제'에 개발 주관사로 선정되어 사업을 진행 중이다. ETRI와 공동으로 100기가급(100Gbps) 시간확정형 네트워킹(DetNet) 핵심 기술도 개발 예정이며, 자체 1.2T급 패킷-광전달망 장비는 과기부 우수혁신제품 인증을 받기도 했다.

우리넷 관계자는 "시간 효율성이 높고, 오류가 없어야 하는 네트워크 구성이 각광을 받고 있어 해당 기술의 적용 범위가 광범위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R&D에 지속적으로 투자하여 글로벌 광통신망 시스템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