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8 13:45 (토)
KISA, 글로벌정보보호센터 역량강화 세미나 개최
상태바
KISA, 글로벌정보보호센터 역량강화 세미나 개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11.11 17: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랍권역 사이버보안 협력체계 강화, 한국형 사이버보안 정책 및 기술 등 공유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아랍ICT기구(AICTO)와 아랍권역의 사이버보안 협력체계를 강화하기 위한 ‘글로벌정보보호센터(GCCD) 역량강화 공동세미나’를 11월 10일(화)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AICTO는 아랍연맹 산하 ICT 정부기관의 협의체로 모두 18개국, 23개 기관으로 구성돼 있다. 또한, 글로벌 사이버보안 협력 네트워크(CAMP)의 회원이며, KISA와는 지난 2018년부터 사이버보안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 사이버보안 체계에 관심이 높은 AICTO의 요청으로 개최하게 됐으며, 이 자리에서 KISA는 한국형 사이버보안 정책 및 기술 등을 공유할 계획이다.

세미나 프로그램은 ◇민간분야 사이버보안 전략 ◇정보보호 인력양성 정책 ◇개인정보 및 정보보호관리체계 인증(ISMS-P) ◇사이버 위협정보 분석·공유 시스템(C-TAS) ◇전자서명(PKI) 현황 등 보안 분야에 대한 현지 관심과 수요를 반영해 기획했으며, AICTO는 사이버보안 분야 블록체인 적용에 대한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AICTO 모하마드 벤 아모르 사무총장은 “GCCD 세미나와 CAMP 지역 포럼이 아랍권역 국가와 한국 간 사이버보안 협력 관계에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다”며 “이번 세미나를 시작으로 모두가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인터넷 환경을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ISA 최광희 미래정책연구실장은 “ICT 융합 및 디지털 전환 등으로 점점 지능화하는 사이버 위협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아랍권역을 대상으로 처음 진행한 이번 세미나를 시작으로 KISA는 아랍권역과의 사이버보안 협력 및 정보공유 등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KISA는 11월 12일(목), 아랍-아프리카 권역 CAMP 회원을 대상으로 CAMP 지역포럼을 개최할 예정이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