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3 01:30 (토)
코인원, 클레이스왑 통해 디파이 활성화 지원
상태바
코인원, 클레이스왑 통해 디파이 활성화 지원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0.11.05 20: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인원(대표 차명훈)은 클레이스왑(KlaySwap)을 통해 클레이튼 디파이 활성화를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먼저, 코인원은 클레이튼 디파이의 허브 역할을 수행할 오르빗체인(ORC)를 상장했다. 오르빗체인은 11월 6일 탈중앙화 거래소 클레이스왑을 오픈할 예정이며, 11일부터 클레이스왑이 지원하는 6개 항목(sKLAY-KLAY, kDAI-KLAY, kORC-KLAY, kETH-KLAY, kUSDT-kETH, kWBTC-kETH)에 대한 자산 예치를 통해 KSP(KLAY Swap Protocol) 토큰을 보상받을 수 있다.

코인원은 사용자가 간편하게 KSP 토큰을 보상받을 수 있도록 클레이, 다이, 테더, 이더리움, 랩트비트코인, 오르빗체인 총 6개의 락업 상품을 코인원 플러스에 출시한다. 코인원은 6개의 락업된 사용자 자산을 클레이스왑에 예치하며, 이를 통해 발생하는 KSP 토큰을 개인 지갑 잔고에 반영할 예정이다. 출시일은 11월 6일이다.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신규가입하고 클레이를 거래하면 2만원 상당의 원화를 지급하고, 클레이를 락업 상품에 예치할 경우 2만원 상당의 오르빗체인 토큰을 지급한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코인원 거래소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코인원 차명훈 대표는 “코인원은 가장 쉽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디파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다. 디파이의 복잡하고 어려운 부분을 누구나 어려움없이 다가올 수 있는 상품으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코인원은 2018년 테조스(XTZ)를 시작으로 다양한 스테이킹, 락업 상품을 출시하고 있다. 누적된 예치 금액은 약 650억 원, 보상 금액은 50억 원에 달한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