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7 11:25 (금)
에임스-메쉬코리아, 국산 공유 전기이륜차와 배터리 스테이션 통한 ‘물류 솔루션 구축’ 협약 체결
상태바
에임스-메쉬코리아, 국산 공유 전기이륜차와 배터리 스테이션 통한 ‘물류 솔루션 구축’ 협약 체결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0.10.29 22: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쉬코리아 유정범 대표(왼쪽)와 에임스 최성훈 대표가 기념촬영하고 있다.
메쉬코리아 유정범 대표(왼쪽)와 에임스 최성훈 대표가 기념촬영하고 있다.

공유 모빌리티 전문기업 에임스(대표 최성훈)가 물류 브랜드 ‘부릉 (VROONG)’을 운영하는 디지털 물류기업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와 ‘전기이륜차와 배터리 스테이션을 통한 물류 솔루션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물류시장 성장과 그로 인한 배송량 급증으로 발생되는 탄소배출 감소를 목표로, 메쉬코리아와 에임스가 협력하여 전기 이륜차 및 배터리 스테이션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특히, 메쉬코리아는 비대면 배달로 나아가는 대형 프랜차이즈의 배송 니즈에 맞는 온도 솔루션을 모빌리티부터 배터리, IoT 통신 솔루션까지 모두 자체적으로 개발·생산하는 에임스와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력으로 양사는 배송이 필요한 물류에 맞춤 솔루션과 위치 정보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하여 관리, 대응할 수 있는 모빌리티 통합 관제 시스템 구축에 착수한다.

에임스는 전기 모빌리티와 IoT 및 배터리 스테이션의 국내화에 성공한 스타트업으로, 배터리 분야에 독보적인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 기술력과 사업성을 인정받아 현재 많은 기업에서 투자유치가 진행 중이며, 국내 사업의 첫 파트너쉽으로 메쉬코리아와 함께 사업을 오픈한다.

에임스의 최성훈 대표는 “메쉬코리아의 배송 서비스를 배터리를 통한 IT 솔루션을 적용함으로써 국내 물류 시장을 선도하고자 하는 최적의 파트너다”라며 “메쉬코리아와 협력을 통해 물류시장에 최적의 서비스와 기술로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메쉬코리아 유정범 대표는 “모빌리티 분야에서 독보적인 경쟁력을 가진 에임스와 협력하게 되어 기쁘다”며 “지속 가능한 물류 서비스를 위해 전기 모빌리티 등 다양한 시도와 협력을 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