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6 04:05 (월)
파수, 코로나 19 장기화로 화면 보안 솔루션 수요 급증해
상태바
파수, 코로나 19 장기화로 화면 보안 솔루션 수요 급증해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10.15 14: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수 스마트 스크린, 스크린 워터마크 기술과 캡쳐 방지 기능 통해 화면 유출 방지

주식회사 파수(대표 조규곤)는 코로나 19 장기화로 비대면 디지털 환경이 빠르게 확산되면서 화면 보안 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VPN, VDI 환경, 화상회의 등을 통해 업무가 활성화되면서 PC 화면상에 표시되는 개인정보 및 민감한 정보들의 유출을 막을 수 있는 강력한 보안 조치의 필요성이 부각되고 있다.

파수는 화면 보안 솔루션인 파수 스마트 스크린을 정부부처, 금융기관, 보험사, 기업 등 다양한 분야에 잇따라 공급하며, 시장을 빠르게 선점해 나가고 있다.

파수 스마트 스크린은 글로벌 특허를 보유한 스크린 워터마크 기술과 캡쳐 방지 기능을 통해 화면 유출을 방지한다. 최근에는 메이저 업그레이드를 진행해 GS인증 1등급을 새롭게 획득하고, 국내 화면 보안 솔루션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코로나 19를 계기로 그동안 보안 체계를 제대로 갖추지 않고 있던 대기업은 물론 보안 투자에 소극적이던 중소기업들까지도 화면 보안 솔루션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파수 스마트 스크린을 도입하고 있다.

파수 스마트 스크린은 프린트 스크린 키, 캡쳐 프로그램, 원격 제어 프로그램 등 다양한 루트로 시도되는 모든 화면 캡쳐를 차단한다. 또한 PC 화면에 기업 로고와 사용자 및 PC 정보, 날짜 등을 워터마크로 적용해 스마트폰 및 카메라 촬영으로 인한 정보 유출 시 사후 추적이 가능하도록 했다. 보안 관리자는 사용자-부서별로 캡처 권한 및 스크린 워터마크를 설정할 수 있으며, 캡처 시도 내역을 조회할 수 있다. 특히, 신버전 엣지 브라우저와 크로미엄 기반의 주요 브라우저에서도 화면 캡처 제어가 가능하다.

파수 조규곤 대표는 “비대면 업무 방식이 피할 수 없는 흐름으로 자리잡으면서, 많은 기업 및 기관들이 빈틈없는 보안을 위한 안전한 업무 환경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다”라며 “파수 스마트 스크린을 통해 확대된 근무 환경에서도 PC 화면상의 콘텐츠들을 보호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하반기 최대 공공•금융•기업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 PASCON 2020 개최]

-날짜: 2020년 11월 10일 화요일

-장소: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서울 2층 가야금홀

-대상: 공공, 금융, 기업 정보보안 및 개인정보보호 실무자

(이외 보안실무와 관련 없는 등록자는 참석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교육이수: 공무원, 기업 보안의무교육 7시간 인정. CPPG, CISSP 등 교육인정

-전시회: 국내외 최신 보안솔루션 트랜드를 한 눈에

-사전등록: 클릭

-참가기업 모집중: mkgil@dailysecu.com으로 문의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