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06:35 (수)
DGB데이터시스템, IBM 시큐리티 큐레이더 도입해 보안관제센터(SOC) 구축
상태바
DGB데이터시스템, IBM 시큐리티 큐레이더 도입해 보안관제센터(SOC) 구축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10.12 17: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IBM(대표이사 송기홍)은 DGB금융그룹의 IT 자회사인 DGB데이터시스템(대표이사 김형식)이 IBM 시큐리티 큐레이더(QRadar)를 도입해 사고 대응 속도를 높이고 보안 위협 탐지 능력을 강화했다고 밝혔다.

2016년 이후 보안관제센터(SOC)를 위해 IBM과 협력해온 DGB데이터시스템은 8개 계열사를 위한 보안 모니터링 서비스를 통합하고 고도화했다. 이로써 조직의 취약성과 위험을 찾아내기 위해 위협 탐지 프로그램을 사용하고, 데이터를 분석하고, 결과를 해석하는데 필요한 지식과 기술을 지속적으로 공급받는 한편, 일관성 있는 보안 태세를 갖출 수 있게 되었다.

DGB 보안관제센터는 IBM 큐레이더를 활용, 사이버 보안 위협을 조기에 감지하고 잠재적 사고 위험을 24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는 기능을 DGB금융 그룹에 제공해왔다. 또한, 여러 위협 정보 업데이트를 기반으로 경고 및 권고, 상세한 추세 분석 및 공격 통계 보고를 제공한다.

IBM 큐레이더와 보안관제센터의 성공적인 운영에 기반해, DGB데이터시스템은 최근 IBM 큐레이더에 맞춤형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제공, DGB금융 그룹이 상위 감독 기관들의 규제 요건들을 충족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관제포털시스템 ‘프리즘’을 자체 개발했다. 그리고, DGB데이터시스템과 한국IBM은 IBM 큐레이더와 프리즘 솔루션을 타 금융 기업은 물론, 기타 산업의 관제시스템을 위해 판매하기 위한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하는 파트너십을 맺었다.

김형식 DGB데이터시스템 대표이사는 “2016년부터 IBM 보안 기술과 전문성이 지원되는 보안관제센터를 통해 DGB금융그룹 계열사들이 처한 각종 보안 위협을 빠르게 발견하고 이에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었다”라며 “보안관제센터를 성공적으로 운영해온 경험을 바탕으로 오늘날 우리는 다른 기업들에게 자체 솔루션인 프리즘과 IBM 큐레이더를 제공할 수 있도록 IBM과의 관계를 확장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한국IBM 시큐리티 총괄 김용태 상무는 “관리 지점이 많은 기업에서 보안 위협을 정확하고 신속하게 탐지하는 것은 시의적절하고 효과적인 대응을 위해 필수적이며, 이는 비즈니스 성장에 핵심적인 요소이다. DGB 데이터시스템의 비즈니스 사례는 지난 수년간 IBM 큐레이더를 사용해온 고객이 이 경험을 다른 비즈니스로 확대하려고 한다는 점에서 IBM 큐레이더에 대한 고객의 믿음을 보여주는 좋은 예이다”라며 “이 협업 관계는 DGB와 국내 고객들이 데이터에 대한 더 나은 가시성을 가지고, 실행 가능한 통찰력을 확보하여 뉴노멀 시대에 사이버 위협에 대한 회복력을 가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는 우리의 의지를 보여주는 예이다”라고 말했다.


[하반기 최대 공공•금융•기업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 PASCON 2020 개최]

-날짜: 2020년 11월 10일 화요일

-장소: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서울 2층 가야금홀

-대상: 공공, 금융, 기업 정보보안 및 개인정보보호 실무자

(이외 보안실무와 관련 없는 등록자는 참석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교육이수: 공무원, 기업 보안의무교육 7시간 인정. CPPG, CISSP 등 교육인정

-전시회: 국내외 최신 보안솔루션 트랜드를 한 눈에

-사전등록: 클릭

-참가기업 모집중: mkgil@dailysecu.com으로 문의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