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16:25 (목)
KT, ‘사물인터넷이 만드는 기가토피아’ 선보인다
상태바
KT, ‘사물인터넷이 만드는 기가토피아’ 선보인다
  • 길민권
  • 승인 2015.10.28 10: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에 ‘GiGA IoT Alliance로 만들어가는 기가토피아’ 주제로 전시
KT(회장 황창규)는 10월 28일부터 30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고 한국사물인터넷협회가 주관하는 2015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2015 IoT Korea Exhibition)에 ‘GiGA IoT Alliance로 만들어가는 기가토피아’를 주제로 참여 한다고 밝혔다.
 
KT는 olleh GiGA IoT Alliance / 산업 IoT / 홈 IoT 3개 존을 중심으로 물류, 농업 등 산업 분야부터 가전, 생활용품 등 생활에 친근한 아이템에 적용된 다양한 솔루션을 보여준다.
 
GiGA IoT Alliance존에서는 누구나 쉽고 빠르게 IoT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는 개방형 플랫폼 ‘GiGA IoT Makers’를 시연하며, 사물인터넷 관련 아이디어나 기술을 개발/검증/상용화하는데 필요한 장비를 사용할 수 있는 ‘GiGA IoT 사업협력센터’를 소개한다.
 
또, 수면상태를 측정하고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수면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스마트 수면안대 ‘Sleep Sense’와 안면인증을 통한 간편결제로 공인인증서를 대체할 수 있는 ‘FaceAuth’솔루션 등 GiGA IoT Alliance 회원사이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육성하고 있는 벤처기업의 서비스를 체험해볼 수 있다.
 
산업 IoT존에서는 IoT와 위성관제기술을 접목한 ‘컨테이너 추적 보안관제 시스템’과, 위험물 운송차량의 도로 위험도를 미리 알려주고 사고 시 자동으로 인식해 즉시 대응해주는 ‘위험물 안전운송 통합관리 시스템’ 등 IoT 기반 물류 혁신 모델을 제시한다. 아울러 온실 내부의 온도/습도 등의 빅데이터를 기반한 ‘스마트팜’은 실제 온실모형을 설치해 관람객들이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홈 IoT존에서는 모바일 앱 형태의 가정용 HD급 CCTV ‘olleh GiGA IoT 홈캠’과 스마트폰으로 도어락, 가스밸브 등 생활기기의 상태를 확인하고 작동시키는 ‘olleh GiGA IoT홈매니저’도 체험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실내 공기질을 측정해 공기청정기를 작동하는 솔루션과 NFC 기반 개인 맞춤형 정수기를 함께 선보여 IoT로 한층 스마트해진 홈 라이프를 제시한다.
 
한편, 관람객 중 우리은행 원터치금융센터, CJ mall, 삼성카드 m포켓 앱을 설치한 고객에겐 비콘 기반 O2O서비스인 기가비콘인프라를 통해 음료 교환권을 제공하며, 전시관에 들어올 때 3D 카메라로 사람을 인식해 출입자 수를 세는 피플카운팅 솔루션 등 관람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요소를 마련했다.
 
KT 미래융합사업추진실 김석준 상무는 “GiGA IoT Alliance 회원사들과 함께 홈 IoT뿐만 아니라 다양한 산업 분야로 IoT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다양한 분야의 회원사들과 함께 기가토피아를 만들어 가는데 앞장설 것” 이라고 밝혔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데일리시큐 장성협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