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19:15 (수)
SK플래닛, 블랙아이스 대응 ‘도로위험 탐지 솔루션’ 개발
상태바
SK플래닛, 블랙아이스 대응 ‘도로위험 탐지 솔루션’ 개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9.14 15: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플래닛(사장 이한상)이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와 함께 딥러닝 기술을 활용한 ‘도로위험 탐지 솔루션’ 공동개발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도로위험 탐지 솔루션’은 AI가 도로변에서 발생하는 주행 소음을 분석하고 노면 상태를 실시간으로 판단해 도로 위 위험요소 발생상황을 빠르게 확인하고 대응할 수 있게 해주는 도로안전 솔루션이다.

이 솔루션이 정확하게 작동하기 위해서는 노면 상태별(보통, 젖음, 적설, 슬러쉬, 결빙, 블랙아이스) 발생하는 주행소음 등 다양한 데이터를 취득해 인공지능을 학습시켜야 한다.

이를 위해 한국타이어는 자체 타이어 성능 시험장을 활용해 취득한 환경별 주행소음 데이터를 SK플래닛에 제공한다. SK플래닛은 제공된 데이터를 분석해 노면상태를 판단한 후 해당 정보를 관리 주체에 전달해 발생할 수 있는 사고에 미리 대비할 수 있도록 한다.

SK플래닛은 수년 간 다양한 유형의 데이터를 분석하고 클라우드 기반 딥러닝과 실시간 대용량 데이터 분석 모델을 구축했다. 특히, 사운드 처리 기술과 딥러닝 기술을 통해 노면의 상태를 실시간 판별하는 기술과 관련된 특허도 출원했다.

양사는 향후 국내 도로관제에 시범 적용하는 등 실제 적용 과정을 거쳐 겨울철 도로교통안전을 위해 활용할 예정이다.

SK플래닛 정간채 ICT 시너지사업본부장은 “SK플래닛의 IoT 기술과 AI 기술력, 구축 경험을 기반으로 도로 안전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솔루션을 선보이게 됐다”며 “겨울철 각 지자체 도로 사고 예방에 기여해 국민들의 편리하고 안전한 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