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4 01:40 (금)
이리언스, 코로나19로 비접촉 '홍채인식' 문의 크게 늘어
상태바
이리언스, 코로나19로 비접촉 '홍채인식' 문의 크게 늘어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7.15 16: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채인식기업 이리언스(대표 김성현)는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이 장기화됨에 따라 정부기관과 국방, 공기업, 병원, 민간기업 및 연구소 등 홍채인식시스템 도입문의와 상담요청이 전년 동기보다 10~20배 가량 늘어났다고 15일 밝혔다.

이리언스 측은 지문이나 얼굴, 정맥 생체정보를 이용한 바이오인식은 바이러스에 노출될 우려가 높아서 비접촉 방식으로 신원을 인증해 주는 홍채인식시스템이 코로나19 감염 사태 이후 인기를 끌고 있다고 설명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홍채인식시스템은 타인의 홍채와 일치할 확률이 0.000083%로 도용이나 복제가 사실상 불가능하다. 생체인식 정확도를 가늠하는 본인거부율도 지문인식 0.1%, 정맥(손바닥)인식 0.01%, 얼굴인식 1%인데 비해 홍채는 0.0001%로 다른 생체인증과는 비교가 안될만큼 정확도가 높다.

이리언스 홍채인식시스템은 금융결제원 인증을 받은 첨단 '분산저장방식' 장치로 출입자 데이터를 보안처리된 다중 서버에 분산저장하고, 외부인의 출입을 차단해 보안성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콘택트 렌즈나 안경, 고글, 방호복 등을 착용해도 최대 1m 거리에서 정확하게 개인 신원을 인증한다. 최근엔 코로나19 음압격리병동 출입자를 통제하는 '음압병동 홍채인식시스템'을 선보인 바 있다.

이리언스 김성현 대표는 "코로나19로 바이오인식 중 가장 정확하고 감염 걱정이 없는 비접촉 '홍채인식 시스템'이 대안으로 각광받고 있다"라며 "최근 코로나19의 사례로 보았을 때 휴가, 외출, 영외활동자의 감염 후 군내부의 전파 사례 증가, 집단 종교 및 체육활동을 통한 단체 감염 등과 더불어 무증상 감염자들의 증가들은 홍채인식 시스템이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될 수 밖에 없는 시대가 되었기 때문에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블루오션으로 예상되는 언택트 생체인식 시장을 집중 공략해 국내는 물론 전세계에서 사랑받는 홍채인식 전문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리언스는 2010년 설립된 세계 정상급 홍채인식기업으로, 홍채인식 알고리즘과 홍채인식 시스템, 출입통제 및 근태관리 시스템 등 최첨단 홍채인식 제품을 국내는 물론 30여개국에 설치하며 세계 시장에 이름을 알렸다. 국내에서는 군부대 출입시설, 병원, 금융기관, 공공시설, 건설현장, 기업 중요시설 등에 공급해 4차 산업혁명 선도기업으로 주목받고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국내 최대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MPIS 2020) 개최
-주 최: 데일리시큐 / 후 원: 보건복지부, 병원정보보안협의회 등
-일 시: 2020년 7월 30일(목) 09:00~17:00
-장 소: 한국과학기술회관 지하1층 대회의실
-참석대상: 전국 의료기관 및 관련 공공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담당자(무료 참석)
(이외 참석자는 11만원 유료 참석만 가능)
-사전등록: 사전등록 클릭
-참가기업 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