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6 09:55 (목)
금융보안원, 오픈뱅킹 및 금융규제 테스트베드 참여 중소 핀테크 기업 대상 2020년 보안점검 실시
상태바
금융보안원, 오픈뱅킹 및 금융규제 테스트베드 참여 중소 핀테크 기업 대상 2020년 보안점검 실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6.09 13: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위원회, 참여 핀테크 기업에 대해 점검비용 75% 지원

금융보안원(원장 김영기)은 핀테크·디지털금융 혁신기반을 강화하기 위해 정부가 추진하는 ‘2020년도 핀테크 보안지원 사업’의 보안점검 전문기관으로 선정됐다.

금융위원회가 중소 핀테크 기업의 혁신적인 핀테크서비스에 보안점검 비용을 지원하는 이번 사업에 대해, 금융보안 전담기관인 금융보안원이 6월 9일부터 보안점검을 실시한다.

특히 오픈뱅킹 및 금융규제 테스트베드에 참여하는 중소 핀테크 기업은 ①핀테크 기업 보안 점검과 ②핀테크서비스 취약점 점검에 대해 점검 비용의 75%를 지원받을 수 있다.

핀테크 보안점검 유형은 다음과 같다.

핀테크 기업 보안점검은 핀테크 기업이 보안 관리체계를 마련해 안전한 핀테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지에 대한 관리·물리·기술적 보안 점검이다.

핀테크서비스 취약점 점검은 모바일앱 등 핀테크서비스에 대해 중요정보 보호, 거래정보 위·변조, 클라이언트 보안, 서버 보안, 인증 등을 점검한다.

보안점검 신청은 금융보안원 홈페이지를 통해 보안점검 유형, 신청절차, 계약 등 세부 사항을 확인할 수 있으며, 사전에 한국핀테크지원센터로 지원자격 확인 및 지원 신청이 필요하다.

금융보안원 측은, 핀테크 기업의 오픈뱅킹 및 금융규제 테스트베드에 대한 지속적인 참여 증가로 인해 올해 130건 이상의 보안점검이 수행될 것으로 예상한다.

금융보안원 김영기 원장은 “핀테크 보안점검 지원을 통해 중소 핀테크 기업의 오픈뱅킹과 금융규제 테스트베드 참여가 활성화되고 금융소비자에게 혁신적인 핀테크 서비스를 안전하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금융보안원은 지속 가능한 핀테크∙디지털금융 혁신기반을 확보하고 금융소비자가 신뢰할 수 있도록 안전한 핀테크∙디지털금융 생태계를 조성하고, 정부의 핀테크∙디지털금융 혁신정책을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