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21:10 (월)
다이렉트클라우드, 20억원 규모 해외투자유치 성공
상태바
다이렉트클라우드, 20억원 규모 해외투자유치 성공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6.01 16: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irect Cloud-Box' 통해 기업의 생산성 향상 및 커뮤니케이션 활성화 추진에 기여할 것

지란지교의 일본 계열사 다이렉트클라우드(대표 안정선)가 약 20억 원(1.8억엔)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지난 2019년 9월 첫 투자유치에 이어 두번째 투자유치 성공이다.

다이렉트클라우드는 2016년 설립해 일본 시장에서 기업용 클라우드스토리지 ‘Direct Cloud-Box'를 제공해왔다. B2B SaaS기업으로 매년 2배 이상의 성장을 지속하고 있는 등 괄목한 성과를 내고 있다.

이번 투자는 미국 프라이머사제파트너스와 일본 PKSHA SPARX 알고리즘 1호에 의해 집행되었다.

프라이머사제파트너스는 실리콘밸리 벤처캐피탈인 사제파트너스(대표 이기하)와 국내 액셀러레이터 프라이머(대표 권도균)가 공동 설립했으며 주로 해외시장에 도전하는 한국스타트업기업에 투자하고 있다. 일본 진출 기업에 투자한 것은 다이렉트클라우드가 처음으로 작년 9월에 이어 2차 투자에도 참여했다.

PKSHA SPARX 알고리즘 1호는 일본 내 유명 AI 기업 PKSHA Technology와 일본 최대의 독립계 자산운용사 SPARX 그룹의 공동설립 펀드다. 일본을 포함한 한국, 중국, 인도 등 아시아 지역 중심으로 투자한다.

프라이머사제파트너스 이기하 대표는 “일본은 세계 2위의 B2B 시장이다. 회사의 중요한 파일을 저장하는 방식이 클라우드 서비스로 바뀌어 가는 것이 세계적인 추세이며 일본에서도 이 시장은 앞으로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다이렉트클라우드는 일본 클라우드 스토리지 시장에서 꾸준히 그리고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이번 투자에도 참여할 수 있게 되어 기쁘며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고 앞으로가 더욱더 기대되는 회사다”라고 말했다.

PKSHA SPARX 알고리즘 1호 펀드 투자자인 에비하라 임원은 “일본의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는 그 규모가 2020년에 819억엔으로 확대될 것으로(ICT 종합연구소 조사) 예측되고 있으며 대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추진과 관련하여 향후도 지속적인 성장을 기대할 수 있는 시장이다. 앞으로도 기업의 요구에 따른 개발이나 고객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충분히 시장의 일각을 장악할 수 있는 기업으로 평가하여 투자를 결정했다"라고 말했다.

안정선 다이렉트클라우드 대표는 “기업 정보자산의 관리와 사용의 중요성은 원격근무, 재택근무와 같이 근무형태가 변화하고 있는 최근에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인텔리전트 스토리지 'Direct Cloud-Box'를 통해 기업의 생산성 향상 및 커뮤니케이션 활성화 추진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