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21:15 (월)
라임라이트 네트웍스, 일본 ‘게임온(GameOn)’에 CDN 서비스 제공
상태바
라임라이트 네트웍스, 일본 ‘게임온(GameOn)’에 CDN 서비스 제공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6.01 15: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화질 게임 콘텐츠 전송, 새로운 온라인 게임 출시 시점의 트래픽 급증 등 원활히 처리

라임라이트 네트웍스(지사장 이형근)는 일본 온라인 게임 퍼블리싱 기업인 게임온의 안전하고 신속한 게임 서비스를 위해 CDN 및 오리진 스토리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게임온은 사용자들이 게임이 느려지는 지연 시간을 최소화하여 높은 몰입감을 제공하는 온라인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가장 높은 품질의 안정적인 온라인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고성능 및 유연한 확장이 가능한 콘텐츠 전송 인프라 도입을 고려하게 되었다.

이에 게임온은 게임이 실행되는 모든 기기에서 최고의 성능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다양한 벤더의 CDN을 함께 사용하여 트래픽 폭증 시에도 상호 보완을 통해 최고의 성능을 확보하고, 다운타임을 제거할 수 있는 ‘멀티-CDN 전략’을 구현하기 위해 핵심적인 기반 인프라로 ‘라임라이트 CDN’을 채택했다.

라임라이트 CDN은 이미지, 텍스트, 비디오 등과 같은 정적인 콘텐츠뿐만 아니라, 각 사용자에 따라 달라지는 동적인 콘텐츠의 전송 속도를 높여주어 가장 빠른 사용자 서비스를 일관되게 제공한다. 특히 라임라이트는 세계 최대 사설 네트워크 망을 운영하고 있어 글로벌한 이벤트에도 트래픽 폭증으로 인한 지연시간을 최소화할 수 있는 용량 및 전송 환경을 구축하고 있다.

라임라이트의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인 ‘오리진 스토리지 서비스’를 활용하여 게임 전송을 최적화시켰다. 실제로 독립적인 성능 평가 업체인 세덱시스는 라임라이트 오리진 스토리지가 다른 클라우드 스토리지 제품보다 최대 92% 빠르다고 평가했다.

또한 게임온은 라임라이트 ‘스마트퍼지’를 사용하여 밀리 초 단위로 전세계 어디에서나 불필요한 개별 항목, 또는 대용량 콘텐츠를 제거하고 있다.

게임온 기술 부서의 미나키 니야마 네트워크 팀/인프라 그룹장은 “게임온은 CDN 서비스의 성능 및 기능뿐만 아니라, 전문적인 지원 역량과 신뢰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최종적으로 라임라이트 CDN을 채택했다. 게임온은 필요 시에 즉각적으로 라임라이트의 어드밴스트 서비스 팀의 선임 엔지들과 긴밀하게 협력하여 CDN 서비스를 사용하면서 발생 가능한 모든 문제를 해결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라임라이트 네트웍스 코리아 이형근 지사장은 “게임 그래픽 화질이 향상되고, 새로운 게임이 지속적으로 출시되면서 전송해야 하는 파일 크기가 증가하고 있지만, 사용자들은 여전히 지연 시간 없는 신속한 다운로드를 기대한다. 라임라이트는 게임온이 고화질 게임 콘텐츠 전송과 새로운 온라인 게임 출시로 인한 트래픽 급증 등을 원활히 처리했으며, 향후에도 비즈니스의 지속 성장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