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12:45 (화)
인섹시큐리티, 불법 동영상 탐지 솔루션 ‘iVDS(illegal Video Detection Systems)’ 출시
상태바
인섹시큐리티, 불법 동영상 탐지 솔루션 ‘iVDS(illegal Video Detection Systems)’ 출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5.19 15: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란물, 저작권 및 불법 동영상의 DNA를 자동으로 분석해 탐지

인섹시큐리티(대표 김종광)는 음란물 및 불법 동영상 탐지 솔루션인 ‘iVDS(illegal Video Detection Systems)’ 신규 버전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영상 파일을 직접 보지 않고는 음란물과 불법 동영상 여부를 완벽하게 판별할 수 있는 기술이 없어 동영상 파일명이나 변형된 제목 등의 텍스트 정도만을 확인하거나 필요 시에 일일이 올라온 동영상을 열어보고 확인해야 했다.

iVDS는 음란물 및 불법 동영상의 DNA를 자동으로 분석하여 탐지하는 솔루션으로서, 각 영상마다 사람의 지문과 같이 고유의 특징을 가지고 있는 핑거프린트(지문)를 추출하여 시그니쳐 및 패턴을 식별할 수 있다. 특히 iVDS 에이전트를 이용하여 동영상 DNA를 추출한 후 동영상 DNA 중앙 데이터베이스와 비교 분석함으로써 수정 또는 조작(자막, 압축, 미러링, 반전, 배속 등)된 동영상에 대하여 신속하고 정확하게 탐지 또는 필터링할 수 있다.

iVDS는 다양한 검증과 테스트를 통해 그 성능을 인정받아 지난 2016년 대한민국 수사기관에 도입되어 사용되고 있다. 현재 iVDS는 범죄 수사 기관을 비롯하여 저작권 관련 기관 및 기업, 사이버테러대응 수사기관, 불법 동영상 유통을 막기 위한 인터넷 서비스 및 소셜미디어 기업, 동영상 유통 서비스 기관인 클라우드 및 호스팅 제공 기업 등에서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다.

인섹시큐리티 김종광 대표는 "불법 동영상을 빠르게 식별해 차단하고 관리하는 것은 공익적 목적뿐만 아니라, 영상물 자산 관리를 위해서도 중요하다”라며 “iVDS를 도입하는 기업 및 기관들이 업무에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솔루션 데모 신청을 받아 제품을 고객 요구에 맞춘 활용법을 직접 시연하고 있으며, 관련하여 지속적인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상반기 최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 G-PRIVACY 2020 개최
-날짜: 2020년 5월 28일
-장소: 더케이호텔서울 2층 가야금홀
-참석대상: 공공·금융·기업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안 책임자·실무자
-교육이수: 7시간 인정
-사전등록: 사전등록 클릭
-보안기업 참가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