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07:20 (토)
IBM과 레드햇, 5G 시대 위한 새로운 에지 컴퓨팅 솔루션 출시
상태바
IBM과 레드햇, 5G 시대 위한 새로운 에지 컴퓨팅 솔루션 출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5.06 15: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지(Edge)에서 AI, IoT, 데이터 분석을 실행하고 관리하는 방안 제공

IBM은 오늘 개최한 씽크 디지털 컨퍼런스(Think Digital Conference)에서 5G 시대를 맞아 기업들이 에지 컴퓨팅으로 빠르게 전환할 수 있도록 돕는 새로운 서비스와 솔루션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모바일 데이터를 엄청난 속도로 전송하고, 전송 지연을 최소화하는 5G 무선 통신 네트워크의 출시로 전세계 기업들은 에지 컴퓨팅을 더 빠르게 활용할 수 있게 되었다. 에지 컴퓨팅은 중앙 클라우드 서버에 데이터를 보내 처리할 필요 없이 데이터가 발생한 장소나 기기(에지)에서 바로 처리하므로 지연 속도가 밀리초(1000분의 1초) 수준에 불과하다. 새로운 에지 서비스와 IBM 파트너, 오픈 멀티클라우드 솔루션을 통해 긴급 구조나 로봇 수술, 커넥티드 카의 안전 기능과 같은 중대한 사안을 지원할 수 있는 5G의 잠재력을 이용할 수 있다.

데니스 케넬리(Denis Kennelly) IBM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총괄은 “기업들은 데이터 센터에서 에지에 이르기까지 어디에나 적용할 수 있고 지속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기술을 통해 보다 혁신적이고 즉각적인 고객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스스로 차별화할 수 있는 방안을 도모하고 있다”며 “IBM은 레드햇 오픈시프트와 IBM 고유의 업계 전문성을 함께 제공하는 하이브리드 멀티클라우드 솔루션으로 고객들이 에지 컴퓨팅과 5G가 가진 모든 잠재력을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말했다.

IBM의 새로운 솔루션들은 레드햇 오픈시프트에서 구동된다. 레드햇 오픈시프트는 데이터 센터부터 멀티 퍼블릭 클라우드, 에지까지 어디에서나 구동하는 업계 선도의 기업용 쿠버네티스 플랫폼이다. 이 솔루션들은 다양한 제조사의 수많은 기기 전반에서 수행되는 작업을 관리해야 하는 기업의 어려움을 해결해준다. 또한, 통신사가 고객들에게 에지 컴퓨팅 서비스를 빠르게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기업 고객들은 에지에서 AI와 데이터 분석을 실행해 데이터가 발생한 지점과 가까운 곳에서 바로 통찰력있는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에지 컴퓨팅의 모든 장점을 구현할 수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상반기 최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 G-PRIVACY 2020 개최

-날짜: 2020년 5월 28일

-장소: 더케이호텔서울 2층 가야금홀

-참석대상: 공공·금융·기업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안 책임자·실무자

-교육이수: 7시간 인정

-사전등록: 사전등록 클릭

-보안기업 참가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 mkgil@dailysecu.com

Tag
#IB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