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6 21:15 (화)
이글루시큐리티, 해외 진출 차근차근 진행중
상태바
이글루시큐리티, 해외 진출 차근차근 진행중
  • 길민권
  • 승인 2011.11.15 14: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 전시회 참가, 해외 업체들과 업무 협약 체결 등 전개
융복합보안관리전문기업 이글루시큐리티(대표 이득춘 www.igloosec.co.kr)는 2009년부터 “Global Total Safety Company”로 거듭나기 위한 사전 준비를 비롯 해외 진출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을 진행해 왔으며, 올 해부터는 가시적인 성과로 이어질 수 있는 다양한 대외 활동들을 진행하는 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11월 10일에는 일본 동경에서 지식정보보안산업협회(KISIA)와 일본네트워크시큐리티협회(JNSA) 및 일본정보보호감사협회(JASA)가 공동으로 개최한 “제2회 한·일 정보보안 심포지움”에 참가하여 자사의 주력 ESM 제품인 ‘SPiDER TM’의 전시부스 운영을 통해 제품DEMO를 선보였으며, 세션 발표에서는 회사소개 및 전반적인 보안관리 비즈니스 모델을 발표했다.
 
금번 행사는 지난 1월 제1회 행사 때보다 한층 더 심도 있게 한·일 양국의 정보보안 이슈들을 공유하고 향후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로 마련된 것으로서 ‘아시아 보안 커뮤니티’를 결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협회 회원사들과 뜻을 모아 참여함으로써 KISIA회장사로서 해외 진출 활동에 또 하나의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두게 되었다.
 
또한 지난 4월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된 ‘ISC West’(미국 최대 보안기기 박람회)를 비롯, 5월에는 일본 동경에서 개최된 ‘동경 정보보안 박람회 ‘IST 2011’과, 9월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된 ‘베트남 금융 전시회인 The 8th Vietnam Finance 2011’, 최근 10월에는 일본 동경에서 개최된 ‘IT PRO EXPO (IT 전문가 박람회)’에 참가하여 통합보안관리(ESM)솔루션 ‘SPiDER TM(스파이더 TM)’과 융복합보안관제솔루션 ‘LIGER-1(라이거원)’, 이기종방화벽정책관리시스템 SPiDER FM(스파이더 FM), 이메일악성코드차단시스템 e-Scort(에스코트)등을 차례로 선보이며 이글루시큐리티의 우수한 기술력에 대한 현지 관계자들의 좋은 반응을 이끌어 냄은 물론 보안관리 분야의 선도 기업으로서 이미지를 굳히고자 하였다.
 
이렇듯 해외 전시회 참가를 통한 기업 이미지 제고와 제품을 알리는 마케팅 활동을 꾸준히 하는 한편, 해외 업체들과의 업무 협약도 지속적으로 체결함으로써 더욱 전략적인 해외 진출을 모색하고 있다. 우선 아시아 국가들과의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는 데에 주력하여 베트남 ISP 업체 VDC ITC (정보기술센터) 및 Netnam과 업무협약 (MOU)을 체결하였고 안티바이러스 솔루션 업체인 CMC Infosec과도 MOU를 체결하는 등 지난 10월 중에만 베트남 업체 3곳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또한 싱가포르 IT 솔루션 업체인 Ace-Pacific과의 전략적 협력관계를 통한 동남아 지역에 대한 영업채널을 강화하였고, 11월 중에는 중국의 이동통신 관련 솔루션/서비스 공급 업체와도 MOU를 체결할 예정이다. 그리고 모로코 국가사이버안전센터 통합보안관제시스템 구축에 따라 모로코의 인터넷 보안/컨설팅 업체와도 MOU 체결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러한 성과들은 이글루시큐리티가 그 동안 국내 보안 시장에서 쌓아온 기술력과 노하우, 그리고 고객들로부터 얻은 신뢰가 바탕이 된 것이라 할 수 있으며 향후 아시아를 넘어 세계 시장을 선도해 나아가는 데에 든든한 밑거름이 되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글루시큐리티 이득춘 대표는 “보안 분야의 특성상 해외 시장으로의 진출은 매우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라고 말하며, “이글루시큐리티가 고객들로부터 얻는 신뢰와 믿음은 단 시간에 이뤄진 것이 아니라 보안이라는 하나의 목표만을 바라보고 질주해 지금의 자리에 오게 된 것인 만큼, 해외 시장 진출 역시 서두르지 않고 우리의 실력을 인정받을 수 있도록 차근차근 올라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데일리시큐=길민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