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VMware Cloud on AWS 국내 서비스 시작

데이터 센터에서 클라우드까지 일관된 인프라와 간소화된 운영 환경 제공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2019년 06월 18일 화요일

▲ 전인호 VMware Korea 사장(왼쪽), 데이비드 베이트(David Bate) VMware 아태지역 클라우드 총괄 부사장(가운데)과 장정욱 AWS Korea 대표(오른쪽)가 VMware Cloud on AWS의 국내 서비스 시작을 축하하고 있다.
▲ 전인호 VMware Korea 사장(왼쪽), 데이비드 베이트(David Bate) VMware 아태지역 클라우드 총괄 부사장(가운데)과 장정욱 AWS Korea 대표(오른쪽)가 VMware Cloud on AWS의 국내 서비스 시작을 축하하고 있다.
VMware(CEO 팻 겔싱어)가 AWS 아태지역(서울) 리전(이하 ‘서울 리전’) 내 ‘VMware Cloud on AWS’의 서비스 시작을 발표했다.

VMware와 아마존웹서비스(이하 AWS)가 공동 개발한 VMware Cloud on AWS는 유연성과 확장성을 지원해 국내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여정을 가속화하고, 급격하게 성장하는 혁신 경제 환경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VMware Cloud on AWS는 AWS 클라우드 상에 VMware의 엔터프라이즈급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SDDC)를 구현해 온프레미스 환경과 동일한 아키텍처와 운영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국내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지원한다. 또한 데이터 센터에서 클라우드까지 일관된 인프라와 간소화된 운영 환경을 제공해 클라우드로의 매끄러운 이전과 주문형(on-demand) 방식의 확장성, 차세대 애플리케이션 전략을 지원한다.

기업의 일반적인 VMware Cloud on AWS 용도는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데이터 센터 확장, 재해 복구 등이다. 기업은 VMware Cloud on AWS를 통해 비즈니스 크리티컬 애플리케이션부터 전체 데이터 센터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범위를 선택해 클라우드로 이관할 수 있다. 또한, 간헐적 피크 타임을 위해 데이터 센터 용량의 동적 확장이 필요하거나 새로운 지역에 데이터 센터를 추가 설립할 때 VMware Cloud on AWS를 사용 가능하며, 가상 데스크톱 확장이나 신규 애플리케이션 개발 및 테스트에 활용할 수 있다. VMware Cloud on AWS의 재해 복구(DR) 기능은 기존 재해 복구 솔루션을 대체하거나 새로운 재해 복구 전략을 실행할 때, 또는 기존의 재해 복구 솔루션 선상에서 추가 워크로드를 보호하고자 할 때 이를 지원한다.

VMware Korea 전인호 사장은 “오늘날 기업은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등 기술 혁신으로 인한 비즈니스 환경 변화가 가져오는 새로운 도전과 기회에 직면하면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도입을 선택이 아닌 방법의 문제로 받아들이고 있다”라며 “VMware Cloud on AWS는 기업이 애플리케이션을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비용과 수고, 위험 요인을 줄여줄 뿐만 아니라 주문형 서비스로 추가적인 유연성을 제공한다. 이번 서비스는 국내 기업들이 데이터를 국내에 보유한 상태에서 온프레미스 데이터 센터에 구축된 VMware Cloud on AWS가 제공하는 일관된 인프라 및 운영을 통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도입할 수 있도록 한다"라고 말했다.

장정욱 AWS 코리아 대표는 “기업의 혁신을 가속화하는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의 이점을 기존 인프라의 일관된 확장을 통해 활용할 수 있게 하는 VMware Cloud on AWS를 국내 고객에게도 정식으로 서비스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AWS와 VMware의 밀접한 협력으로 탄생한 VMware Cloud on AWS는 향상된 민첩성을 통해 고객이 애플리케이션 요건에 따라 요구되는 용량을 신속하고 안정적으로 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디지털 혁신의 기반을 제공한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저작권자 © 데일리시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VMware, AWS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