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농협목우촌-외식사업분사 경영협약식 진행, 가맹사업 활성화 ‘박차’

우진영 기자 jywoo@dailysecu.com 2019년 02월 19일 화요일
[즉시송출]190219_리서치페이퍼_pj_농협목우촌_이미지 (1).jpg

농협목우촌(대표이사 곽민섭)은 18일 농협 서울지역본부에서 농협목우촌 ‘외식사업분사’와 2019년 경영목표 달성과 가맹사업 활성화 및 국산 축산물의 판매 확대를 위한 경영협약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외식사업분사는 외식사업 부문의 자율성을 높이고 변화하는 외식시장에 보다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2018년 1월 1일을 기해 기존 외식사업본부에서 ‘외식사업분사’로 체제를 변경한 바 있다. 

외식사업분사 박종호 분사장은 “이번 경영협약식을 통해 2019년 경영목표를 반드시 달성하겠다”며 “상생의 가치를 바탕으로 가맹점주와 함께 브랜드 가치를 높여나갈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농협목우촌의 외식사업 대표 브랜드로는 치킨 프랜차이즈 전문점인 ‘또래오래’가 있다. ‘또래오래’는 100% 국산 닭고기 원료육에 오곡(현미, 보리, 조, 수수, 콩)이 첨가된 파우더를 사용하여 소비자가 믿고 찾을 수 있는 치킨 브랜드로 정평이 났다.

이 밖에 농협목우촌은 고품질의 국산 축산물을 전문적으로 판매하는 ‘웰빙마을’, 육우고기와 돼지고기 구이 전문점인 ‘미소와돈’, 다이닝 펍 레스토랑인 ‘헌터스문’, 피자 전문점인 ‘참피자’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소비자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시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