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2018년 “정보보호 해커톤대회” 개최

혁신적 아이디어로 산업현장 보안문제를 해결 기대

장성협 기자 shjang@dailysecu.com 2018년 04월 03일 화요일

artificial-intelligence-2167835_640.jpg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김석환)은 삼성전자, SK텔레콤과 함께 ‘2018년 정보보호 해커톤’ 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정보보호 해커톤은 국내 주요 대기업이 제시한 산업현장의 실질적인 보안이슈에 대해 대학생, 재직자, 스타트업 등 참가자들이 이를 해결할 아이디어를 발굴하는 대회다.

올해는 미래 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블록체인과 사물인터넷 기술을 주제로 KISA, 삼성전자, SK텔레콤이 최신 보안 이슈와 기술을 접목하여 과제를 출제하고, 창의성‧기술성‧개발완성도 등을 기준으로 평가를 할 계획이다.

또한, 참가자들이 우수 아이디어의 원활한 구현을 지원하기 위해 자사의 최신 부품 및 플랫폼을 제공하며, 해커톤 기간 동안 아이디어 구현과정에서 발생하는 애로사항 자문 및 개발 방향성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공모·접수는 4월 3일(화)부터 5월 9일(수)까지 진행된다. 접수 방법, 참가 신청, 해커톤 과제, 세부 일정 등 자세한 사항은 한국인터넷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서류심사 및 발표심사를 통해 최종 5개 우수 아이디어를 선발하며, 총 3천9백만 원의 상금과 과기정통부 장관상(대상), 한국인터넷진흥원장상(최우수상), 참여기업상(우수상)을 수여한다.

수상 팀에게는 정보보호 스타트업 육성 지원사업에 참여시 혜택을 부여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 김정삼 정보보호정책관은 “최근 다양하고 지능화된 사이버위협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참신한 아이디어가 산업계의 보안이슈를 해결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하고, 정보보호 분야의 숨겨진 우수 아이디어가 산업에서 널리 활용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정보보안 & IT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저작권자 © 데일리시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