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AS코리아, 인공지능 활용 엔터프라이즈 분석 플랫폼 ‘SAS 바이야’ 발표

머신러닝, 딥러닝, 인지 컴퓨팅 등 AI 활용해 데이터 기반 신속한 의사결정 지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2017년 09월 13일 수요일

0913-2.jpg
SAS(쌔스)코리아(대표 오병준)는 13일 전체 분석 라이프사이클을 통합, 최적화하는 ‘SAS 플랫폼’ 전략과 그 핵심 엔진인 인공지능(AI) 활용 엔터프라이즈 분석 플랫폼 ‘SAS 바이야(SAS Viya)’를 발표했다.

‘SAS 바이야’와 ‘SAS 9.4’를 모두 포함하는 SAS 플랫폼은 컴퓨팅 환경에 관계없이 데이터로부터 인사이트를 빠르게 도출하고, 분석 라이프사이클의 모든 단계(데이터-분석-배치)를 지원하는 기반을 제공한다. 특히 인공지능 분석 기능이 강화돼 데이터의 규모와 속도, 문제의 복잡성, 배포 전략에 관계없이 유연하게 IT 인프라를 적용할 수 있다.

SAS 바이야는 인공지능 기능을 제공하는 동시에 한층 더 현대적이고 단순화된 아키텍처를 제공한다. SAS 바이야는 이미지, 영상, 음성, 스트리밍 데이터 등 다양하고 새로운 데이터 소스를 처리할 수 있으며 이미지 인식, 딥러닝, 자연어 처리 등 혁신적인 인공지능 분석 알고리즘으로 숨겨진 데이터 패턴을 발견한다. 또한 배치 단계에서는 엣지, 인-데이터베이스, 모바일, 디바이스, 클라우드, 온프레미스 등 다양한 환경에서 분석을 지원한다.

재러드 피터슨(Jared Peterson) SAS 인지 컴퓨팅 부문 R&D 총괄 매니저는 “머신러닝, 딥러닝, 인지 컴퓨팅 등 인공지능 기술 활용을 위해 설계된 SAS 바이야는 SAS 플랫폼의 핵심 엔진으로서 기존 SAS 분석 환경의 가능성을 한층 더 확장한다. 이를 통해 기업은 데이터 분석 결과를 빠르게 업무에 적용할 수 있다”라며 “SAS 플랫폼에 임베디드 인공지능 등 최신 고급 기능을 추가해 비즈니스에 분석의 역할이 중요한 기업들의 요구에 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SAS코리아 이진권 전무는 “데이터의 잠재력을 최대한 이끌어내기 위해서는 개별 분석 단계를 가속화하는 효율적인 단일 프로세스를 운영해야 한다. SAS 플랫폼은 서로 다른 단편적인 시스템, 사용자, 기술을 통합해 기업이 데이터로부터 가치를 도출하는 데 필요한 엔드-투-엔드 프로세스를 표준화한다”라며 “SAS 플랫폼을 통해 데이터 과학자나 개발자, 실무자와 경영진은 데이터 중심의 인사이트를 도출함으로써 협업을 강화하고 생산 부문의 혁신을 더욱 가속화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저작권자 © 데일리시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