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엘림넷, 소포스의 랜섬웨어 방어 솔루션 국내 시장 본격 공급

행위기반 방식의 알고리즘으로 구성돼 변종, 제로 데이 공격 사전에 탐지하고 차단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2017년 05월 17일 수요일

엘림넷(대표 한환희)이 글로벌 보안 전문회사인 소포스(Sophos)의 네트워크 보안 및 엔드포인트 제품군을 국내 시장에 지속적으로 공급하고 있다.

이번에 세계적으로 퍼진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사태를 통하여 소포스 Intercept-X (인터셉트-엑스)의 우수성이 입증됐고 국내에서도 Intercept-X를 도입한 기업에서는 피해사례가 보고되지 않았다.

소포스의 Intercept-X는 Anti Exploit(취약점을 이용한 악성코드 유포행위 사전 차단) 기능과 Root Cause Analysis(출처 원인 분석) 그리고 CryptoGuard(암호화 방지) 기능, Clean Up(악성코드 삭제)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웹브라우저 및 응용 프로그램의 취약점을 이용한 악성 코드 유포 행위를 사전에 차단한다.

특히 Intercept-X는 백신의 시그니처 방식이 아니라 행위기반 방식의 알고리즘으로 구성되어 있어 변종이나 제로 데이 공격을 사전에 탐지하고 차단할 수 있다.

엘림넷의 장웅 부장은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사태 이후 방어능력이 입증되고 도입 비용이 저렴하며 관리적인 요소가 적은 Intercept-X에 대한 고객들의 문의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현재(16일 오후)까지 280여 개의 워너크라이 변종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져 아직 대비가 안된 기업이나 공공기관들은 시급히 전문화된 랜섬웨어 솔루션 도입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저작권자 © 데일리시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gytni 2017-05-18 10:05:13    
안녕하세요, 글 잘 보았습니다. 

한 번 방문해주세요~ ^^

랜섬웨어, 악성코드 특징 대응 방안 제공

http://gytni.com/new_gytni/processdb.php?mode=malware
1.***.***.211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