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C-한국저작권보호원, ‘2017 정품이 흐르는 교실’ 신청학교 모집

SW 저작권 특별강사 안상태가 직접 학교 방문, 퀴즈로 저작권 교육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2017년 03월 21일 화요일

0321-4.jpg
한국소프트웨어저작권협회(회장 김은현, 이하 SPC)와 한국저작권보호원(원장 윤태용)은 전국 초등학교 고학년(4-6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찾아가는 소프트웨어 저작권 교육인 ‘2017 정품이 흐르는 교실’ 신청 학교를 오늘부터 3월 31일까지 2주간 모집한다.

2007년 처음 시작해 올해로 만 10년을 맞은 ‘정품이 흐르는 교실’은 올바른 소프트웨어 사용과 저작권 이해를 목적으로 초등학생의 눈높이에 맞춘 저작권 교육 프로그램으로 지금까지 전국 150여 개 초등학교 약 2만 4천여 명의 학생이 참가했다.

올해 5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되는 이번 교육은 저작권 특별강사 안상태가 현장 교육 강사로 나선다. 방송인 안상태는 2013년 소프트웨어 자산관리사 자격증을 취득하는 등, 저작권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을 갖추고 있어 학생들에게 지적재산권에 대한 다양한 내용을 쉽고 유익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주요 교육내용은 ◇안상태와 함께하는 레크레이션 ◇저작권 보호 PPT 교육 ◇저작권 OX 및 릴레이 스피드 퀴즈 ◇저작권지킴이 선서식 등 약 90분 동안 구성된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저작권자 © 데일리시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